home > board > news
[헤럴드경제] “최고 기대작 ‘팬텀’…올 상반기 뮤지컬 秀作 너무 많다”
글쓴이 : EMK | 작성일 : 15-02-13 14:11
조회 : 1,535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150130000535&md=2015013011324… [343]
 
뮤지컬팬들은 올해 상반기 “보고 싶은 작품이 너무 많아” 고민에 빠진 것으로 나타났다. 고가의 티켓 값 부담에도 불구하고 지르겠다는 의견이 많았다. 올 상반기 최고 기대작으로는 ‘팬텀’이 꼽혔다.

헤럴드경제와 인터파크 공연포털사이트인 플레이디비가 공동 설문조사한 결과 뮤지컬팬들의 70% 가량은 “지난해에 비해 뮤지컬 티켓 구입비용을 줄일 생각이 없다”고 밝혔다. 

{중략}
 
4.jpg

‘팬텀’은 프랑스 작가 가스통 르루의 소설 ‘오페라의 유령’을 원작으로 한다. 앤드루 로이드 웨버가 만든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과는 전혀 다른 작품으로, 팬텀의 과거사와 부모에 대한 이야기를 집중적으로 다뤘다.

이어 ‘지저스 크라이스트 슈퍼스타’(13.2%), ‘로빈훗’(12.6%), ‘엘리자벳’(12.5%), ‘노트르담 드 파리 내한공연’(9.3%) 등의 순이었다.

한 뮤지컬팬은 “상반기 뮤지컬 목록만 봐도 입이 쩍 벌어진다”며 “회사에서 지친 마음과 스트레스를 한방에 풀어줄 수 있는 건 좋은 공연 밖에 없다”고 말했다.

응답자들의 뮤지컬 관람 빈도는 “1개월에 한번”이 33.8%로 가장 많았다. “1주일에 한번”(31.2%), “2~3개월에 한번”(20.8%), “6개월에 한번”(8.7%), “1년에 한번”(3.8%), “2년에 한번”(1.6%) 순이다.
 
5.jpg

{후략}
 
기사 원문보기 = 위 링크 참고
 
 

prev  [이데일리] EMK 내년 라인업 보니... '레베카·팬텀·마타하리' 출격
next  [더뮤지컬] 뉴욕에서 첫발을 내디딘<마타하리>
목록
info
youtube
facebook
instagram
뮤지컬 레베카
coming
shadow
뮤지컬 레베카
2017.8.10~11.12
뮤지컬 더 라스트 키스
coming
shadow
뮤지컬 더 라스트 키스
2017.12.14~2018.03.11
뮤지컬 웃는 남자
new
shadow
뮤지컬 웃는 남자
2018.6 GRAND OPEN